왠지 모르게 찜찜한 마음이라면?

왠지 모르게
찜찜한 마음에
불안하다면?
마음이 내는
쓴소리들에
냉정하게
귀기울이는
용기를 내어보세요.

공유하기:

힐리의 마음생각

무시 무시한 일

너무
바쁘게
정신없이
살아가다 보면
괜히 마음이
찜찜한 날이
있습니다.

아마도
참 많은
소중한 것들을
무시한 탓에
마음이 화를 내기
일보 직전일지도
모릅니다.

이런 날엔
마음이 쓴소리를
터뜨리기 전에
정말로 마음에
무시무시한 일이
일어나기 전에
선명한 행복거리를
찾아 잠시라도
일상 속 여행을
떠나야 합니다.

그래서
오늘은
낯선 골목길의
풍경을 만날
예정입니다.

이왕이면
얼음동동
시원한 커피
한잔과 함께요.

독자리뷰

아직 독자리뷰가 없습니다.

“왠지 모르게 찜찜한 마음이라면?”의 첫 독자리뷰를 남겨주세요